서주원♥김민영, 결혼 소식에 “속도위반 아니야?”

gxHccfB_o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유명세를 탄 카레이서 서주원(24)과 트위치TV에서 BJ아옳이로 활동하고 있는 모델 김민영(27)이 11월 결혼한다. 두 사람의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에 누리꾼은 “속도위반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28일 포털사이트 및 온라인커뮤니티에는 “선남선녀 커플이네요”(금**) “서주원 멋있었는데. 행복하고 하는 일도 잘 되기를”(옛**) “이쁘고 능력까지 좋으니 연하남 만나는구나”(땡그**) “와 성공한 팬이네. 부럽다”(아**) “인연은 따로 있었구나”(love********) “아옳이가 간다ㅠㅠ”(mupe****) 등 이들의 결혼을 축하했다. 반면 이들의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에 “100퍼 속도위반임. 좀만 기다려봐라”(hyes****) “급하게 결혼하는 유명인들 속도위반 아니래 놓고 대부분 맞더라”(nice****) “다들 처음엔 속도위반이 아니라고들 하지”(rlad****) “속도위반이면 어떻고”(cmkm****) “위반은 나와봐야 아는거고”(kimg****)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서주원과 김민영의 만남에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신동과 작사가 김이나가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서주원은 ‘하트시그널’ 종영 회식 자리에서 두 사람에게 “이상형은 고교 시절부터 SNS를 팔로워하며 지켜보던 김민영”이라고 밝혔다. 신동과 김이나는 오작교를 자처하며 김민영을 서주원에게 소개해줬다. 이후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3살 차이로, 연상연하 커플이다. 김민영은 결혼 준비를 담당하는 웨딩업체 아이웨딩을 통해 “예비신랑이 연하였기 때문에 결혼할 것이라는 기대는 없었다. 결혼하게 되더라도 아주 먼 미래에 하게 될 것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서로 깊게 사랑하며 양가 부모님의 사랑과 응원으로 자연스럽게 결혼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때문에 두 사람은 ‘속도위반이 아니냐’는 의심의 눈초리를 받았지만 두 사람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두 사람은 11월 11일 오후 서울의 한 모처에서 비공개로 웨딩마치를 울릴 예정이다. 결혼 이후에는 새로운 분야에 도전할 계획이다. 서주원은 카레이서 활동을 하면서 오는 10월 초 파인다이닝 레스토랑을 오픈한다. 김민영은 꾸준히 모델 활동을 하면서 체형관리센터 오픈 및 화장품 브랜드를 론칭할 예정이다.서주원은 2008년 카트레이스 데뷔 후 2010년 코리아카트챔피언쉽 최연소 챔피언을 거머쥐고 2013년 한국인 최초 일본 카트 시리즈 챔피언 등 큰 대회 우승을 차지하며 10년 동안 카레이서로 활동하고 있다. 김민영은 10년차 뷰티, 피팅 모델로 SBS 유희낙락, 온게임넷의 하스스톤, 게임플러스 등 다수 게임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34163.htm, 2018/09/29 00:0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