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크, SNS에 자필사과…”여성분 감정 외면했다”(전문)

AWLmVfB_o

사생활 문제와 관련해 구설에 올랐던 엠넷 ‘쇼미더머니 777’ 참가자 디아크가 이번 논란과 관련해 공식 사과했다. 디아크는 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손으로 쓴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해당글을 올린 여성분과 만남을 가진 것은 사실이며 그 여성분의 감정을 외면한 채 제 자신만을 생각해 오해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 분과는 대화를 통해 오해를 풀었으며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을 전하고 개인적인 생활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 죄송한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A 씨는 같은 날 오전 디아크의 사생활을 폭로하는 장문의 글과 디아크와 외모가 흡사한 인물과 찍은 사진을 자신의 SNS에 게재했다. 게시글에는 자신은 팬에서 연인으로 발전했고, 이후 성관계를 맺었다고 주장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 글이 문제가 되자 A씨는 “성관계 이후 태도 변화에 초점을 두고 싶었던 저도 ‘성폭행’, ‘미투 운동’과 같은 왜곡된 사실을 보고 이는 바로잡아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라며 “오늘 새벽, 당사자와 당사자의 소속사와 만남을 가져 제가 ‘강압적 성관계’를 해명하는 글을 쓰는 것이 좋겠다는 결론이 나왔고, 저도 이에 동의하여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A씨는 “당사자와 저는 서로 사과하고 이 일에 대한 감정을 풀었고, 제3자 여러분들도 저희 모두를 겨냥하는 지나친 말을 삼가해주셨으면 하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는 처음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말을 언급한 적이 없고, 왜곡된 기사와 구설수에 서로가 피해를 얻는 것이 부당하다고 생각하여 글을 쓴 것입니다”라고 해명했다. 아래는 디아크의 사과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디아크입니다.먼저 물의를 일으켜 죄송합니다.해당 글을 올린 여성분과 만남을 가진 적이 있던 것은 사실이며 그 여성분의 감정을 외면한 채 제 자신만을 생각해 오해를 불러일으키게 된 점에 대한 제 잘못이 컸습니다. 그 분과는 대화를 통해 오해를 풀었으며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을 전하고 개인적인 생활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도 머리숙여 죄송한 말씀을 드립니다. 죄송합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34775.htm, 2018/10/06 17:2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