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딜 기어 나와” 한서희, 탑 겨냥?…”똥 묻은 개가 똥 묻은 개 나무란다”

IEJpliB_o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그룹 빅뱅의 탑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남겼다. 한서희는 31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는 나올 생각도 하지 마라. 어딜 기어 나와. 네 주변 사람들한테 내가 너한테 돈 받았다고 하고 다닌다며. 꽃뱀이라고? 얼마나 떠들어댔으면 나한테까지 얘기가 들어와? 내 얘기 좀 작작 해”라는 글을 올렸다. 누리꾼은 이 글을 두고 한서희가 탑을 겨냥한 게 아니냐는 추측을 하고 있다. 같은 날 탑이 SNS 활동을 다시 시작했기 때문이다. 탑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국 유명 작가 마크 크로찬의 셀카와 그의 작품 사진을 게재했다. 2017년 4월 30일 이후 처음 올린 게시물이다. 한서희는 “야. 돈이나 주고 말해. 너 돈 많잖아. 그래도 조용히 살고 있는 것 같아서 입 다물고 그냥 넘어갔는데 철판 깔고 인스타 업로드하시는 거 보니까 할 말은 하려고. 그래도 난 너처럼 너 X뱀이라고 거짓말은 안 할게. 아 참 너도 알지? 내가 너네 회사 일 몇 개나 숨겨줬는지”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또 한서희는 “새삼 나 진짜 착하다. 기자들이 ‘서희 씨 그냥 터트리자고. 제발 그 일 터트리자’고 하는 거 너네 무서워서 그냥 다 거절했는데 그때 그냥 터트릴 걸 그랬어. 뭔지는 너도 알고 있을 거라 믿어”라며 YG엔터테인먼트 화장실에서 찍은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YG Energy LET’S Greet, 인사는 어떻게?”라는 문구와 함께 이를 찍고 있는 한 여성의 모습이 담겼다. 한서희는 그러면서 “내가 저 날 저기를 왜 갔을까? 너네도 알지? 그리고 제발 덩칫값 좀 해라. 나잇값도 좀 하고. 예술가인 척도 그만 좀 해. 그냥 너는 아저씨야”라고 말했다. 누리꾼은 “똥 묻은 개가 똥 묻은 개 나무란다”(shee****) “둘 다 끼리끼리 더러운 짓 해놓고 왜 혼자 깨끗한 척임”(kk58****) “한결같은 병맛이다”(sixs****) “궁금하다 무슨 일인지”(juns****) “얘도 문제지만 약국yg도 정상은 없다”(qlfg****)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탑은 지난해 2월 의경으로 입대했지만 뒤늦게 대마초 흡연 혐의가 드러나 징역 10월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만 2000원을 선고받고 의경 신분을 박탈당했다. 한서희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 원을 선고받았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36912.htm, 2018/11/01 09:0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