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트→걸크러시’…컴백 구구단, 이미지 변신 성공할까(종합)

s2C3QiB_o

걸그룹 구구단(세정 미미 해빈 소이 샐리 미나 혜연 하나 나영)의 세 번째 미니앨범이 베일을 벗었다. 기존의 상큼 발랄한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걸크러시’ 카드를 집어든 구구단. 180도 다른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한 이들이 대중의 눈과 귀를 만족시켜줄 수 있을지 벌써부터 관심이 커지고 있다.6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구악스홀)에서는 구구단 세 번째 미니앨범 ‘Act.5 New Actio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9개월 만에 돌아온 구구단은 ‘당당한 여성’을 콘셉트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세련미와 힙한 느낌을 강조했다. 구구단은 이번 앨범으로 그간 보여주지 않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화려한 변신을 꾀한다.타이틀곡 ‘Not That Type(낫 댓 타입)’은 신나는 비트 위에 유니크한 신스 사운드와 화려하게 펼쳐지는 브라스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다. 부드러움과 강함이 공존하여 더 다채로워진 구구단의 모습을 화려하게 보여주며 ‘멋·쁨'(멋짐과 예쁨)을 한층 더 감각적으로 표현했다.이번 앨범에는 총 6곡이 수록돼 있으며 멤버 세정이 작사에 참여한 ‘너에게’와 그룹 빅스의 실력파 래퍼 라비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Do it’ 등이 수록돼 있어 리스너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이날 하나는 “저희가 ‘극단돌’이라는 콘셉트를 선보이고 데뷔한지 2주년이 됐다. 오랜만에 유닛 무대에 이어서 단체로 나오는 만큼 준비를 많이 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앞서 구구단은 나오는 앨범마다 다양한 동화, 영화, 명작 등을 자신들만의 색채로 재해석해 ‘극단돌’이라는 수식어를 얻은 바.구구단의 이번 콘셉트는 ‘멋쁨'(멋짐과 예쁨)이다.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과 화려하고 예쁜 춤선으로 무대에서 ‘멋쁨’을 감각적으로 표현, 새로운 구구단만의 색깔을 보여줄 계획이다.미나는 “구구단만의 ‘멋쁨’을 좀 더 힙하고 세련된 느낌으로 풀어봤다. 기존 모습 보다 더 자유분방한 느낌을 보여드리고 이를 구구단만의 또 다른 모습으로 풀어내려고 노력했다”고 앨범 콘셉트를 설명했다.타이틀곡의 킬링 파트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미나는 “타이틀곡은 부드러움과 강함을 동시에 느끼실 수 있는 곡”이라면서 “세정 언니의 애드리브가 또 하나의 킬링 파트가 될 거라고 본다”고 말했다.이번 앨범은 영화 ‘오션스8’을 모티브로 했다. 세정은 “영화 ‘오션스8’처럼 다양한 매력과 개성을 가진 8명이 모여서 구구단만의 색깔을 보여줄 수 있도록 소화했다”고 이야기했다.소이는 “의상 콘셉트는 스포티한 느낌의 컬러를 포인트로 잡았다”고 전하며 멤버들의 포인트 컬러를 직접 설명하기도.이번 컴백에 앞서 멤버 혜연이 그룹을 탈퇴했다. 8인조로 재편 컴백하는 과정에서 걸림돌은 없었을까.하나는 “시작은 9명이 했지만 혜연이가 편지에 썼듯이 한 명의 ‘단짝'(구구단 팬클럽)으로 응원해주겠다고 했다”며 “혜연이가 이번 노래 듣고 좋다고 해줬다. 혜연이한테 건강 잘 챙기라고 서로 응원을 주고받았다”고 말했다.나영은 “구구단은 단짝분들과 함께할 때 더 빛난다. 8명이 꽉 채운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끝으로 구구단은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구구단이 이번 앨범을 기점으로 ‘걸크러시’ 이미지를 대중의 뇌리에 각인시킬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한편, 구구단의 세 번째 미니 앨범 ‘Act.5 New Action’은 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37465.htm, 2018/11/06 18:5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