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윤종신’ 1월호, 오늘 공개…이별택시 이어 ‘이별손님’

GpwWaqB_o

‘이별택시’ 감성을 이어 이번에는 ‘이별손님’이다.가수 윤종신 소속사 미스틱 엔터테인먼트는 23일 공식 보도자료로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2019 ‘월간 윤종신’ 1월호 ‘이별손님’이 오늘(23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고 밝혔다. ‘이별손님’은 윤종신이 작사한 ‘이별택시’ 속 택시 기사의 시점으로 새롭게 만들어진 노래다. ‘이별택시’에서 손님이 “어디로 가야 하죠 아저씨 / 우는 손님이 처음인가요”라며 택시 기사에게 물었다면, ‘이별손님’은 택시 기사가 뒷자리에 앉은 손님에게 따뜻한 위로의 말들을 건넨다. ‘이별손님’ 가사를 쓴 ‘DESK(데스크)’ 박민우 작가는 “어느 날 ‘이별택시’를 듣다가 문득 가사 속에 등장하는 아저씨의 마음은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스쳤고 택시 기사의 시점으로 진행되는 이야기를 상상했다”며 “택시 기사 아저씨의 삶이 묻어나는 가사로 사람들에게 작은 위로를 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윤종신 프로듀서가 제 이야기에 공감해주신다니 정말 기쁘다”며 “‘월간 윤종신’의 기나긴 여정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영광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별손님’은 ‘월간 윤종신’이 시작된 이후 최초로 지원 메일로 작업이 성사된 결과물이다. 그간 수많은 창작자가 미스틱 엔터테인먼트와 ‘월간 윤종신’ 앞으로 자신이 만든 노래를 보내왔지만, 윤종신의 선택을 받아 실제 작업까지 이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윤종신은 “이렇게 노래를 잘 쓰고 잘 만드는 친구들이라면 같이 작업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다”며 “가사의 발상과 화법도 마음에 들고, 끝까지 듣게 하는 힘이 있었다”고 전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3769.htm, 2019/01/23 09:3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