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송합니다”…故 최진실 딸 최준희, 학교폭력 고백

hb4ulsB_o

배우 고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과거 학교폭력을 고백하고 사과를 표명했다.최 양은 14일 유튜브 채널에 “사과 영상,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침실을 배경으로 한 영상에서 최 양은 “2년 전 있었던 학교폭력 일에 대해 피해자와 이 사건으로 인해 많이 언짢으셨을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피해자와 연락을 안한 지 오래 됐고 연락이 닿지 않는다. 연락이 닿는다면 직접 사과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어 “2년 전 작은 다툼으로 시작된 싸움이 커져 학교 폭력 재판이 열렸다”며 “저는 그 당시 페이스북에서 피해자를 친구들과 욕했고, 그 이후에도 감정적으로 대처하며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언행들을 했다. 그 후 서면 사과 판결이 내려져 피해자에게 서면 사과를 드렸다”고 설명했다.또 “제 행동에 대해 항상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마음을 가지고 살아가겠다”며 “다시 한 번 깨우치게 얘기를 해주신 여러분께 감사를 드리며 이번 일을 통해서 앞으로 더 조심하고 정신 차리는 최준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다음은 최준희 양 사과 표명 전문이다.안녕하세요 최준희입니다.지난 2년 전 있었던 학교폭력 일에 대하여 피해자님과 이 사건으로 인해 많이 언짢으셨을 시청자분들게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본 사건에 대한 자세한 전말의 대하여 설명을 하고 싶지만 피해자님 본인의 입장을 들어보지 않았고 또 피해자님과는 2년간 연락을 안 한지 오래됐습니다. 연락도 닿지않고 또 제가 연락을 함부로 하는 것은 예의가 아닌 것 같아 사건의 전말에 대하여 자세히 얘기할 상황은 아닌 것 같습니다.피해자님께 연락은 해놓은 상태이고 연락이 닿는다면 꼭 다시 한 번 직접 사과를 드린다고 약속하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잘못한 것이 맞음으로 피해자님의 입장을 고려하고 생각하여 오롯이 제 잘못만을 인정하고 사죄의 말씀을 드리는 영상이 될 것 같습니다. 자세히 말씀 드리지 못하는 점 죄송합니다.지난 2년 전 작은 다툼으로 시작되었던 싸움이 커져 학교폭력재판이 열렸습니다. 저는 그 당시 페이스북에서 피해자님을 친구들과 함께 욕을 했고 그 이후에도 감정적으로 대처하며 SNS에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언행들을 했습니다. 그 이후 서면사과 판결이 내려졌고 피해자님에게 서면 사과를 드렸습니다.저에게 큰 상처를 받아 학교를 자퇴한 피해자님을 포함하여 이 사건 이후로 많이 실망 하셨고 언짢을셨을 분들께 고개 숙여 죄송하고 사죄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죄송합니다. 무엇보다도 저 때문에 많은 아픔을 받았을 그 친구에게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를 하고 싶습니다.현재 저는 맹세코 그 친구에게 아무 악감정이 남아 있지 않은 상태이고 정말 그때의 저에 행동에 대하여 항상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마음을 가지고 살아가겠습니다. 그리고 다시는 그런 언행들을 입에 담지 않으며 그런 행동을 하지 않겠다고 이 영상을 보시는 모든 분들께 약속 드립니다.제 행동에 대하여 지적하여 주시고 다시 한 번 깨우치게 얘기를 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를 드리며 이번 일을 통해서 앞으로 더 조심하고 정신 차리는 최준희가 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5626.htm, 2019/02/15 09:4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