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사실이지만…” 린, 이수 관련 기사에 댓글단 이유는

wM6UCsB_o

가수 린이 남편 이수의 성매매 사건을 언급했다.15일 이수는 인스타그램에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린으로부터 고가의 팔찌를 선물 받았다는 글을 올렸다. 이날 인사이트가 이를 기사화 해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에 올리자, 한 누리꾼은 “미성년자 성 매수자가 뭐 하는지 알고 싶지 않음”이라고 댓글을 달았다.이에 린은 이 댓글에 답 댓글을 달며 “상대가 6개월 동안이나 감금당했는데 그걸 알고도 모른 척 한 건 사실이 아니라는 말하려고 댓글 달았어요”라며 “성매매는 사실이지만 그 속에 허위사실은 난무해요”라고 이수를 대신해 해명했다.이어 린은 “안 보고 안 읽으면 그만이라 신경 안 썼는데 이 댓글을 읽은 이상 그냥 넘어가면 속상할 것 같아서요”라며 “모쪼록 알고 싶지 않은, 몰라도 될 남의 집 일을 이렇게 알아야 해서 피곤하실 것 같네요. 이런 날은 제 직업이 정말 싫습니다. 미안하고요, 그래도 행복하게 하루 마무리 잘하세요”라고 덧붙였다.앞서 이수는 2009년 미성년자 성매매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당시 이수는 성매매 사실은 인정했지만, 상대방이 미성년자였음을 몰랐다고 주장했고 2010년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한편 린과 이수는 지난 2014년 9월 결혼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5776.htm, 2019/02/18 09:1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