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라, 김도훈과 20년 러브스토리…’찐찐이 최고야’

dYgdSsB_o

인기리에 종영한 ‘SKY 캐슬’ 속 사랑스러운 찐찐, 진진희 역을 맡았던 배우 오나라가 연일 화제의 중심에 있다.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거나 화보촬영을 진행하며 본인의 매력을 한껏 어필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오나라가 20년간 열애했다고 밝힌 배우 김도훈과의 러브스토리는 누리꾼의 뜨거운 관심과 응원을 받고 있다.오나라는 20일 공개된 패션매거진 코스모폴리탄 화보 촬영 및 인터뷰에서 남자친구 김도훈을 언급했다. 20년 동안 한 사람과 사랑을 이어오고 있다는 오나라. 그는 “오랜 기간 동안 서로에게 남은 건 베스트 프렌드인 것 같다”며 “어쩌면 부모님보다 더 잘 알고, 더 든든하고 의지할 수 있는 사람이 생겼다. 요즘 바빠서 자주 못보지만 자기 일처럼 좋아해 준다. 천생연분인가 싶다”고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화보 인터뷰가 공개되자 누리꾼은 두 사람의 사랑을 응원하며 따뜻한 댓글을 남겼다. “앞으로 더더더 잘 될 분. 응원합니다! 진짜 웃겨요ㅋㅋㅋ ‘나의 아저씨’에서 처연한 연기도 굿이구요! ‘품위 있는 그녀’에서도 역할이 찰떡이었어요. 오나라 is 뭔들! 오래 사랑 받을 배우!” (ttrr****)”오나라 얼굴도 예쁘고 연기도 잘하고 ‘아는형님’보니까 춤이랑 노래까지 잘하더라. 최고다. 진짜”(jinm****)”찐찐 예뻐! 예뻐!”(rhdk****)”20년이라니, 대단하다. 8년 사귄 애인과 헤어지고 난 충격이 큰데. 오나라 씨는 이런 아픔이 없길 바랍니다” (josi****)한편 오나라는 ‘SKY 캐슬’ 종영 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6057.htm, 2019/02/21 00:0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