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 성동일X이서진 ‘트랩’, 서로에게 겨눈 총… 마지막 승자는?

Xqm3WtB_o

OCN 드라마틱 시네마 ‘트랩’이 최종회 시청률 4.0%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뜨겁게 막을 내렸다.지난 3일 방송된 OCN 드라마틱 시네마 ‘트랩'(극본 남상욱·연출 박신우) 최종회가 시청률(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가구) 평균 4.0%, 최고 4.9%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 케이블과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종영했다.이날 방송에서 고동국(성동일 분)은 강우현(이서진 분)을 사냥했다. 정신병원에 함께 갇혀있던 김비서(이주빈 분)가 녹음한 우현의 목소리를 역으로 이용한 것. 녹음기에는 한반도 역사상 가장 큰 거악을 제압한 전무후무한 정치인이 되기 위해 사냥꾼들을 이용 중인 우현의 본색이 담겨있었다. 동국은 이를 사냥꾼들에게 알리고, 우현을 다시 사냥감으로 만들었다. 서로에게 총을 겨누게 된 사냥꾼들 사이에서 우현이 승기를 잡은 가운데, 동료 형사들의 도움으로 병원에서 탈출한 동국이 우현과 대립했다.윤서영(임화영 분)까지 살해한 우현은 도련님(이시훈 분)을 인질로 붙잡고 “아이러니한 건 제가 고형사님의 아들의 복수를 해줄 수 있다”는 말로 동국의 살인을 부추기며 그를 유혹했다. 하지만 동국은 우현의 몸에 주사기를 꽂아 그를 제압했다. 약물에 의해 흉측하게 모습이 변한 우현은 종적을 감춘 채 복수를 다짐했고, 동국 또한 아직 끝나지 않은 종간의 전쟁을 암시하며 끝을 맺었다.한편, 1~7화 방송을 우현의 사건 위주로 재구성, 한 편의 영화로 다시 즐길 수 있는 ‘트랩: 디렉터스컷’이 오는 10일(일) 오후 10시 20분 방송될 예정이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7026.htm, 2019/03/04 10: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