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마약 논란, 혐의 없다고 생각…승리는 할말 無”

rq9EPuB_o

가수 박봄이 과거 휩싸였던 마약 논란에 관해 입을 열었다.박봄은 13일 오후 5시 진행된 새 싱글 ‘Spr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지난 2014년 불거졌던 마약 밀수입 의혹 사건을 언급하며 “혐의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단호히 입장을 밝혔다.먼저 박봄은 “한 번쯤 속 시원하게 제 입으로 말하고 싶었다”며 “이렇게 기회가 돼서 말씀드리겠다”고 운을 뗐다. 이어 박봄은 “당시 검사를 받았고, 저는 혐의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왜냐하면 더이상 조사가 진행되지 않았던 일이기 때문이다. 해외에서 치료목적으로 정상적인 처방전을 받아서 복용한 약이었을 뿐, 국내법을 잘 몰랐기 때문에 벌어진 일이다”고 설명했다.이어 “하지만 무지에서 비롯된 일이어도 그 사건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은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이날 쇼케이스 현장에 있던 박봄 소속사 디네이션 대표 스캇도 무대 위로 올라와 설명을 보충했다. 스캇 대표는 “한 번 쯤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라고 생각했다”며 “박봄 씨가 과거에 복용했던 약은 FTA 승인이 난 에더럴이라는 약이었는데, 그 약은 미국에서 치료제로 복용할 수 있는 약이다”고 말했다.이어 “박봄 씨는 항상 저에게 ‘한국에서 반입이 안 된다는 사실을 몰라서 벌어진 일이기에 굉장히 죄송하게 생각하고 심려 끼쳐드려서 죄송하다’고 말해왔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는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것이다. 지금도 한국에서 대체할 수 있는 약으로 꾸준히 치료 중이며 앞으로 1~2년은 더 치료를 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이날 박봄은 최근 불거진 빅벵 멤버 승리와 박봄의 전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를 둘러싼 논란에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짧게 답했다.한편 박봄은 2010년 미국에서 암페타민이 함유된 에더럴을 밀수입하다가 적발된 혐의가 2014년 알려지며 활동을 잠시 중단한 바 있다.
출처 : [http://news.tf.co.kr/read/entertain/1747939.htm, 2019/03/13 18:25:24]